황반변성

황반변성

황반변성이란?

눈의 안쪽 망막의 중심부에 위치한 신경조직을 황반이라고 하는데, 시세포의 대부분이 이곳에 모여있고 물체의 상이 맺히는 곳도 황반의 중심이므로 시력에 대단히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 이 황반부에 변성이 일어나 시력장애를 일으키는 질환을 황반변성이라고 합니다. 황반변성은 발병 후 수개월에서 2-3년 사이에 실명을 초래하는 실명질환 입니다. 안타깝게도 황반변성은 초기 증상없이 노안과 비슷하기 때문에 많은 환자분들이 자신이 황반변성이라는 것을 알기 어렵습니다. 때문에 노안이 시작되는 40대 이상은 반드시 1년에 한번씩 망막검사(안저검사)를 받아보아야 합니다. 황반변성은 50세 이상의 연력층에서 주로 발생하는데 이미 외국에서는 60세 이상의 인구에서 실명의 가장 주된 원인이며, 우리나라에서도 점점 증가하는 추세 입니다. 황반변성이 어느 정도 진행되면 운전하기, 얼굴 알아보기, 전화하기 등 일상생활을 하는데 불편함을 겪습니다.

원인

녹내장이 발생하는 원인은 뚜렷하지 않으나 노화가 진행될수록(40세 이후) 발생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 외 고도근시가 있거나 가족 중 녹내장이 있는 사람 그리고 과거 눈에 외상을 입었거나 스테로이드 점안약을 장기간 투여한 경우, 당뇨, 고혈압, 갑상선 질환, 동맥경화증 같은 전신성 질환 또는 심한 출혈 등이 있었던 사람에게 더 많이 나타납니다.

황반변성에 걸릴 확률이 높은 경우

  • - 60대 이상 주로 발병(특히 75세 이후 가파른 증가를 보입니다.)
  • - 흡연은 나이관련 황반변성의 위험성을 두배 이상 증가
  • - 남성보다 여성 발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
  • - 고혈압인 경우 정상혈압을 유지하는 사람보다 위험도 45% 증가
  • - 항산화제와 루테인 섭취가 부족할 경우 위험도 2배 증가
  • - 한쪽 눈에 황반변성이 발병한 환자의 42%는 5년 내로 양안에 발병
  • - 가족력 망막변성은 유전적 요인이 영향

증상

황반변성 초기에는 환자 스스로 뚜렷한 이상을 찾기 어려우나 컨디션이 좋지 못한 날에는 시력이 떨어지고 컨디션이 좋으면 시력이 다시 회복됩니다. 조금 진행하면 부엌이나 욕실의 타일, 건물 등의 선이 물결치듯 굽어보이는 변형시를 경험하게 되며 더 진행하면 사물의 중심이 까맣게 보이지 않아 글자의 공백이 생기거나 중심부분이 지워진 듯 보이지 않게 됩니다. 특히 황반변성이 한쪽 눈에 먼저 발병한 경우에는 반대쪽 눈을 사용해 이상을 느끼지 못 할 수 있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하며 다음과 같은 증상이 있을 때는 즉시 안과를 찾아 정밀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 - 시력이 떨어지는 경우
  • - 욕실의 타일이나 중앙선 등 선이 굽어보이는 경우
  • - 책이나 신문을 읽을 때 글자에 공백이 생기는 경우
  • - 사물의 가운데가 검거나 빈 부분이 있는 경우
  • - 물체가 찌그러져 보이는 경우
  • - 대비감(색 및 명암을 구별하는 능력)이 떨어지는 경우
  • - 대비감이 떨어지면서 시야의 중심에 영구적으로 검은 점이 생기는 경우

황반변성 진단

아래 ‘암슬러 격자 테스트’를 이용하면 황반변성 진행여부를 간단하게 알 수 있습니다.

  • 1. 밝은 조명에서 쓰던 안경이나 콘택트렌즈를 착용한 상태로 검사합니다.
  • 2. 한쪽 눈을 가리고 30cm 정도 거리에서 격자의 둥근 점을 바라봅니다.
  • 3. 중심의 둥근 점에 시선을 고정시킨 후 선들이 어떻게 보이는지 기억합니다.
  • 4. 반대편 눈도 똑같은 방법으로 검사합니다.


선이 물결모양으로 휘어져 보이거나, 중심의 둥근 점이 잘 보이지 않거나, 선의 중간 부분이 끊어져 보이거나, 한 부분이 뿌옇거나 찌그러져 보인다면 황반변성을 의심해 볼 수 있으므로 즉시 안과 전문의를 찾아 정밀 검사를 받아야 합니다.


황반변성 검사

  • - 시력 검사
  • - 굴절 검사
  • - 안압 검사
  • - 시야 검사
  • - 안저 검사
  • - Macula OCT(망막 CT)
  • - 세극등 검사 및 안과전문의 진료

검사 소요시간

30분~ 약 2시간 소요

고려할 사항

필요에 따라 산동검사 시 4-5시간 동안 근거리 시야 불편할 수 있습니다.

예방법

눈의 안쪽 망막의 중심부에 위치한 신경조직을 황반이라고 하는데, 시세포의 대부분이 이곳에 모여있고 물체의 상이 맺히는 곳도 황반의 중심이므로 시력에 대단히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여러 가지 원인에 의해 이 황반부에 변성이 일어나 시력장애를 일으키는 질환을 황반변성이라고 합니다. 황반변성은 발병 후 수개월에서 2-3년 사이에 실명을 초래하는 실명질환 입니다. 안타깝게도 황반변성은 초기 증상없이 노안과 비슷하기 때문에 많은 환자분들이 자신이 황반변성이라는 것을 알기 어렵습니다. 때문에 노안이 시작되는 40대 이상은 반드시 1년에 한번씩 망막검사(안저검사)를 받아보아야 합니다. 황반변성은 50세 이상의 연력층에서 주로 발생하는데 이미 외국에서는 60세 이상의 인구에서 실명의 가장 주된 원인이며, 우리나라에서도 점점 증가하는 추세 입니다. 황반변성이 어느 정도 진행되면 운전하기, 얼굴 알아보기, 전화하기 등 일상생활을 하는데 불편함을 겪습니다.

지점선택

이름

휴대폰번호

나이

거주지역

-개인정보 수집자 : 밝은성모안과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 :
밝은성모안과에서 상담활용
(전화, SMS)
-개인정보 보유 및 이용기간 :
개인정보는 수집 및 이용 목적 달성 시까지 보유하며, 이용목적 달성되면 파기하는 것을 원칙으로 함
개인정보취급방침 자세히 보기 >

신청하기
희망지점
- -
x 창닫기